조회 수 : 12898
2013.01.18 (14:17:17)

어떤 이는 삶을 행복하게 살아가는데

왜 어떤 이는 삶을 포기 할까요?

이혼율은 갈수록 늘어만 가고 가족들은 뿔뿔이 헤어지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이 모든 것의 기저에는 사랑의 에너지가 있습니다. 


먼저 자신을 사랑할 줄 아는 분들은 혈색과 골격이 좋아 건강미가 넘치고,
그들은 처음 만나도 편안하고 다정다감하며 여유가 있어 넉넉합니다. 가족관계도 사랑이 넘치며 잉꼬부부라 소문이 자자하고 자식들을 사랑하고 부모님을 잘 섬기며 이웃과도 잘 지내는 분들입니다.


"많은 물도 이 사랑을 끄지 못하겠고 홍수라도 삼키지 못하나니, 온 가산을 다 주고 사랑과 바꾸려 할지라도 오히려 멸시를 받으리라" 하는 성경 구절을 통해 사랑의 에너지를 가진 분들은 그들만의 강렬한 아우라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면 그 에너지가 부족하면 어떻게 될까요?

여유도 없고, 불안 초조하고 식욕도 사라지고, 항상 긴장된 상태로 지내는 그들의 주위에는 항상 사건, 사고가 끊이질 않습니다. 대인관계를 기피하고 부인 ,자식과 부모를 밀어내니,  돈과 명예와 권력도 사라져 끝내 자신조차 밀어내어 삶을 포기하므로 온 가족에게 비통함과 상처를 주게 됩니다. 이런 결과의 시작은 바로 사랑의 에너지의 결핍에서 오는 것입니다.

  

그럼 사랑의 에너지는 어디로 부터 올까요!


올해는 유난히도 눈도 많이 오고 날씨도 추워서 가난한 분들은 더욱 추위로 고생을 했습니다.
겨울을 지나게 되면 봄바람이 불어오고, 따뜻한 햇살이 사랑을 타고 내려올 것입니다. 축복의 봄비가 사랑을 타고 살며시 얼어붙은 대지를 녹이면, 지면에는 새싹들과 향기를 머금은 꽃망울이 돋아나고, 꽃술을 피우면 벌과 나비와 사랑에 꿀을 빨고 좋아서 온통 합창할 것입니다.


또한 화창한 봄볕은 골짜기와 푸른 초목 나뭇가지에 순이 돋고,

논과 밭에도 움이 돋아 개구리들의 합창을 부를 것입니다. 보리와 밀 같은 갖가지 열매들 채소들과 갖가지 곡식들이 사랑의 햇살의 축복을 받고, 단비들이 시시 때때로 솟아져 온통 풍성하게 익게 되면, 이 사랑의 풍성한 열매를 이 세상 모든 생명체들은 그것으로 삶의 에너지를 얻는 것입니다.

 

이 삶의 에너지, 그리고 사랑의 에너지를 우리들의 육체에 세포와 장기들은 자연이 주는 에너지를 먹고 각 기관이 왕성해지게 되면, 온갖 에너지을 만들어 피와 에너지가 되어 세포들이 왕성하게 분화됩니다. 그로인한 세포와 장기들이 왕성해지면서 사랑의 에너지도 샘솟는 것입니다.

 

하지만 서로를  끊임없이 사랑하라고 주시는 이 모든 것에 우리는 절제되지 못한 욕심으로 더 많은 것을 얻기 위해 농약[살충제, 제초제]을 치고, 좁은 사육장에 더 많은 가축사육을 위해 항생제을 먹이고 있습니다. 그로 인해 면역이 너무 약해져 바이러스가 창궐하고, 인간을 위협하는 많은 질병들이 생겨나게 되는 것입니다. 이러한 욕심들이 내적으로는 스트레스를 가져오게 됩니다. 정신적인 황폐와 더불어 온 질병은 쉽게 호전되지 않습니다.

  

우리는 사랑의 에너지를 가져야 합니다.

우리는 독소가 되는 음식들을 삼가 하고 좋은 사랑의 에너지가 충분히 들어있는 음식을 충분히 드셔야 합니다. 몸에 쌓여있는 독소를 제거하는 강력한 사랑의 에너지가 건강을 회복시키리라 믿습니다.


다시 말해서, 모든 질병은 육체적, 정신적, 영혼의 나약함으로부터 오고, 이 세 가지 관점에서  따라서 취급하고 개선해 나가지  않으면 안 되는 것입니다.


육체적으로는 시간을 만들어 일정하게 운동을 하고, 정신건강을 위해 서재에 꼬져둔 좋은 책을 읽어야 어두운 생각을 밝게 하겠지요, 적당한 지적 긴장으로 지식을 쌓고, 미래를 준비하고 꿈도 희망도 이루어야 겠지요.

 

영혼의 소생을 위해서는 마음의 양식이 되는 성경을 탐독하고, 그 속에서 참 사랑의 본질을 알게 되면, 살아 있다는 것에 감사하게 되고 자신의 삶을 긍정하는 사람이 되어 집니다.  그러면 감사, 환희, 기쁨, 감동, 감격, 행복과 같은 감정들이 끊임없이 일어나는 것이겠지요,

 

중약, 더보기 http://blog.hankyung.com/sanchna

http://www.91524.com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96 2013년 3월 30일 토요일 정모공지입니다
그저그런날
35844 2013-03-21
95 발칙한 뉴스 정모(3월 30일)합니다. 모여주세요.
Mr.봉이
19961 2013-03-19
94 정혜림 아나운서 나랑 결혼해주세요 그러면 범칙금 내야 합니까? -,.-;;;
대한통의부
35662 2013-03-16
93 청취료내고 cms후원했슴돠~ 민소 화이팅~
우주아빠
19300 2013-03-11
92 저 시청료 냈습니다.[민중의소리 방문 후기]
Mr.봉이
19715 2013-01-30
91 저의카톡 카스 광고
흑사초롱
19892 2013-01-29
90 지하철에서 듣다 바로 전화했어요
함알단
19494 2013-01-28
89 자랑스러운 대진여객 지회원들 입니다^^ 파일
흑사초롱
16908 2013-01-28
88 지난주부터....!! 파일
흑사초롱
16314 2013-01-28
87 민중의소리 가입인사
흑사초롱
23239 2013-01-19
Selected 사랑의 에너지
장광호
12898 2013-01-18
85 정모 공지 합니다 11월 10일 토요일 ㅋ
그저그런날
17377 2012-11-01
84 맹선생님 미안심더 누구에게도 이야기 할곳이 없어서
홍정헌
15362 2012-10-31
83 너무 시원한 말씀 ! 항상 화이팅...
소시민
17816 2012-09-09
82 애국전선 파이팅!!!!
팍스코리아나
18236 2012-08-04
81 민중의소리 방송 확대개편, 이번엔 다릅니다
방송국
18200 2012-07-05
80 정혜림 아나운서입니다
발칙한혜림
20351 2012-06-18
79 요정님 보세요
돼통령
18423 2012-06-17
78 가입 후 첫 사연-신청곡
아들만세명
18537 2012-06-16
Tag List